분리수거 어떻게? 화장품 버리는 법 알아보자!

화장품은 분리수거하기 어려운 용기에 담겨있는 경우가 대부분이라 재활용이 어려운데요. 화장품 버리는 법도 용기가 너무 다양하다보니 헷갈리기는 마찬가지입니다.



화장품 용기를 확인하면 플라스틱(OTHER) 재질이 많은 것을 알 수 있습니다.

OTHER 재질은 혼합재질의 플라스틱을 말하는데요. 용기 뒷면 지침에 맞게 플라스틱류에 배출을 하는 것이 맞지만

하지만 현실적으로는 재질이 섞였기 때문에 재활용은 불가하다고 하네요.



색조화장품을 포함하여 대부분의 화장품에는 화학물질과 미세플라스틱이  들어가 있으며,

그대로 물에 흘러보낼시 수질오염, 땅에 들어갈 경우는 토양오염을 일으킨다고 합니다.

내용물을 제거한 후 분리배출해주셔야 합니다.


화장품 크기에 따라 분리배출하기

분류가 어려우면 일반쓰레기로 버리기

작은 립스틱, 틴트, 색조화장품(아이섀도우, 아이라이너), 매니큐어, 샘플과 같은 크기가 작은 제품들은 선별장에서 선별이 어렵기 때문에 일반쓰레기로 버려주세요.

유리병, 플라스틱병, 튜브에 들어있는 선별이 가능한 크기의 화장품들은 재질별로 다르게 배출해야 분리수거가 가능합니다.


[용기별로 배출하기]

재활용가능한 경우는 분리수거, 불가능한 경우 일반쓰레기(종량제)

플라스틱병은 내용을 비우고 플라스틱에 배출(재활용 : OTHER의 경우는 불가/페트,PP에 경우는 가능 but 일반 음료수 병과는 섞지 않기), 페트로 된 경우는 재활용이 가능하지만 색이 있거나 인쇄가 있는 경우는 안된다고 하네요.

유리병은 유리로 배출하시면 됩니다.(뚜껑은 재질이 다른경우가 많아 확인 후 다르게 배출)

에어로졸(가스가 들어간 통)은 잔류가스를 구멍을 뚫거나 환기가 잘되는 곳에 넣어두어서 남은 가스를 최대한 빼고 고철(캔)으로 배출해주시면 됩니다. 

스포이드통은 통같은 경우는 재질에 따라 분류하고 , 유리로된 스포이드는 유리로 배출하면 됩니다.

튜브로된 것은 일반쓰레기로 버려주세요! 


주의) 통과 뚜껑은 재질이 다를 수 있으니 화장품 뒷면에 재활용 표시를 확인해주세요!


[내용물 비우기]

화장품에는 환경오염을 일으키는 물질이 많이 첨가가 되어있습니다. 내용을 비우고 분리배출해주셔야하는데,

내용물은 휴지,신문지,두꺼운 종이 같은데 싸거나 흡수시켜서 '일반쓰레기'로 버려주세요.

튜브용기는 가위로 반을 잘라서 내용물을 빼면 됩니다.

내용물을 비우기가 어렵다면 '일반쓰레기'로 버려주세요.


화장품 용기는 예쁘고 화려하지만 재활용이 어렵습니다. 소비자들은 대부분 모르는 경우가 많은데요. '재활용 어려움'이라는 표시를 해야 알 수 있는데 말이죠. 아직까지도 논의 중에 있다고 하네요. 생산자 측에서 재활용이 쉽게 가능한 용기를 만드는 것이 해결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일 것 같네요.


[의미 있는 소비]

MZ세대를 중심으로 미닝아웃(가치관 또는 신념을 소비행위에 표출)등의 의미 있는 소비가 새로운 트렌드가 되고 있는데요. 이들은 화장품을 구매할 때도 동물실험여부, 친환경, 지속가능성의 여부를 통해 판단을 하고 착한소비를 이끌고 있습니다.

기업들도 이에 맞춰 재활용이 가능한 병과 과대포장을 최소한으로 하는 제품도 등장하고 있습니다.

또한 화장품 브랜드(아모레퍼시픽, 록시땅, 더바디샵 등)에서는 공병을 역회수 하고 있는데요. 참여율이 많이 적다고 하니 참여해보는 것이 좋을 것 같네요.  립스틱의 경우도 기부(터치포굿) 하면 크레파스로 다시 태어날 수 있다고 하네요. 


화장품도 수명이 있다?

화장품도 유통기한이 있는데요. 되도록 유통기한이 지나면 버리거나 다른 용도로 재사용 하는 것이 좋습니다.

개봉후에는 기초화장품은 1년, 크림이나 에센스는 1년이내, 선크림(자외선차단제)는 6개월, 마스카라 립글로스 6개월, 파운데이션은 1년정도의 수명이 있다고 합니다. 개봉전일 경우는 2년 정도까지 사용이 가능하다고 하네요.






어떤 서비스가
필요하세요?